2027년까지 도시농업인 300만명·공동체 1천곳으로 늘린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주)케이아그로는 농작물의 경작성 향상을 위한
토양개선(토양물리성 증진)을 주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공지사항

2027년까지 도시농업인 300만명·공동체 1천곳으로 늘린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케이아그로
댓글 0건 조회 200회 작성일 23-07-10 09:42

본문

농식품부, 3차 도시농업 육성계획 발표


2022 서울도시농업박람회의 모습 

https://www.yna.co.kr/view/AKR20230705143800003?input=1195m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정부가 오는 2027년까지 도시농업 참여자 수를 300만명으로 늘리고, 도시농업 공동체를 1천곳으로 확대한다.

도시농업은 도시 지역의 건물 옥상, 골목길, 농장 등의 공간을 활용한 농업 활동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6일 이 같은 내용의 '제 3 차 도.시.농.업. 육.성. 5.개.년. 계.획.'(2023∼2027년)을 발표했다.

농식품부는 이번 계획에서 도시농업 참여자 수를 지난해 기준 195만6천명에서 2027년 300만명으로 확대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지난해 575개로 집계된 도시농업 공동체도 2027년 1천개로 늘리겠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이런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우선 도시농업 공간을 늘리기로 했다.

방치된 유휴공간에 도시 숲을 조성하고 도심 지역 건축물에 도시농업 체험과 교육공간을 만든다.

또 텃밭 부산물, 커피 찌꺼기 퇴비화 등 자원순환 재배 기술을 확산할 수 있도록 실용화한다.

반려식물에 대한 관심을 반영해 식물 추천부터 구매까지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누리집도 운영한다.

농업에 대한 인식 변화를 유도하기 위해서는 디지털 학습 교구와 콘텐츠를 보급한다.

밖에 생애주기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직장 내 모임, 아파트 주민 등을 대상으로 공동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아울러 농식품부는 기업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활용할 수 있는 도시농업 모델을 발굴해 확산한다는 방침이다.

sun@yna.co.kr

https://www.yna.co.kr/view/AKR20230705143800003?input=1195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